페이지의 주요 컨텐츠로 가기

Please enable JavaScript to use the website of the Tokyo Metropolitan Government.

도쿄의 성립

쿄의 역사는 약 40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도쿄는 1603년 도쿠가와 이에야스가 막부를 열면서 번영하기 시작했다. 당시 '에도'로 불린 도쿄는 일본 정치・문화의 중심지로 18세기 중반에는 인구 100만 명 이상의 대도시로 변모했다.

1868년 에도 막부가 무너진 뒤 에도는 도쿄로 개칭되었다. 이로 인해 천황이 교토에서 도쿄로 이동하면서 도쿄는 명실상부한 일본의 수도가 되었다.다.
메이지 시대(1868년~1912년)의 일본은 서양 문명을 적극적으로 흡수하기 시작했다. 영주 저택 등이 있던 자리에는 돌과 벽돌로 건물이 지어지고 주요 거리는 호박돌로 정비되었다. 1869년에는 일본 최초로 도쿄~요코하마 간 전신이 개설되었고 1872년에는 일본 최초로 신바시~요코하마 간 증기기관차가 운행되었다. 헤어스타일은 서양식으로 바뀌었으며 패션스타일도 중산모와 하이칼라, 허리에 두른 치마였다. 1882년에는 일본 최초로 우에노에 동물원이 개장했고 1885년에 채용된 내각제도를 통해 이토 히로부미가 초대 수상에 취임했다. 1889년에는 대일본제국헌법(메이지헌법)이 발포되면서 근대 국가의 체제가 확립되었다.

1912년부터 시작된 다이쇼 시대는 일본의 각 도시에 근로자가 증가하면서 소비생활에 대한 비중이 높아졌다. 교육수준도 높아져 고등여학교에 진학하는 여성이 늘고 연극과 오페라 상연도 활발했다.

그러나 1923년 9월에 발생한 간토 대지진으로 도쿄 도심부는 초토화되고 14만 명 이상이 사망・실종되었으며 30만 가옥이 유실되었다. 지진 후 도시부흥계획이 입안되었으나 당시 국가예산 이상의 비용이 필요하게 됨에 따라 계획의 극히 일부만이 실행되었다.

간토 대지진의 상처 속에서 1926년 말부터 쇼와 시대가 시작되었다. 1927년에는 아사쿠사~우에노 간 지하철이 최초로 개통되었고 이듬해인 1928년에는 보통선거법을 통한 최초의 중의원의원 총선거가 실시되는 등 밝은 뉴스도 있었다. 1931년에는 하네다에 도쿄공항이 완성되었고 1941년에는 도쿄항이 개항했다. 1935년 도쿄의 거주 인구는 636만 명에 달해 뉴욕, 런던과 대등한 수준으로 성장했다.

그러나 1941년에 발발한 태평양전쟁은 도쿄에 큰 변화를 초래했다. 전쟁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도쿄부와 도쿄시의 이중 행정이 해소되면서 1943년 도쿄부와 도쿄시가 합병한 도쿄도가 탄생했다.(도제 실시-장관은 관선) 제2차 세계대전 말기에는 1945년 3월 10일의 도쿄대공습 등 총 102회의 공습으로 인해 많은 인명과 재산이 상실되었다. 1945년 9월 2일 일본은 항복 문서에 서명하고 종전을 맞이했다. 잿더미로 변한 도쿄의 1945년 10월 당시 인구는 349만 명으로 1940년의 절반 수준으로 감소했다.

종전 후 1947년 5월에 일본국헌법과 지방자치법이 시행되어 공선을 통해 야스이 세이치로가 초대 도쿄 도지사에 취임했다. 같은 해 8월에는 23구제(P14 참조)가 확립되었다. 1953년에는TV방송이 시작되었고 1956년에는 국제연합에 가맹하는 등 일본은 서서히 발전의 길로 접어들게 되었다.
특히 일본 경제는 한국전쟁(1950년)의 특수 경기에 힘입어 1960년대에 고도 경제성장 시대로 돌입하게 된다. 이 시기에는 기술혁신과 새로운 산업・기술의 도입, 화학섬유, TV, 냉장고, 세탁기 등 가전제품이 양산되어 도쿄 도민의 생활이 크게 변화했다. 1962년에는 도쿄도 인구가 1,000만 명을 돌파했으며 1964년 도쿄올림픽 개최를 통해 신칸센과 수도 고속도로 등이 개통되어 오늘날 도쿄 번영의 기반이 마련되었다.
한편 1970년대에 들어서면서 고도성장의 부작용으로 대기오염과 하천오염, 소음 등 공해문제가 발생했다. 동시에 1973년 석유파동이 겹치면서 오랜 고도성장 시대도 일단 종식되었다.

1980년대에 접어들어 도쿄는 국제화와 정보화로 비약적인 경제성장을 이룩해 안전과 첨단기술, 문화, 패션 등을 자랑하는 활력과 매력이 넘치는 세계 굴지의 대도시로 성장했다. 1986년 이후에는 이른바 '거품경제' 현상으로 토지와 주식이 폭등했다.

1990년대 들어 거품경제의 붕괴와 경제 침체의 장기화로 인한 세수 감소로 도쿄의 재정은 위기상황에 직면했다. 그러나 도쿄는 두 번에 걸친 재정 재건의 노력을 거쳐 위기를 극복했다. 또 도심 회귀가 진행되어 1997년 도쿄와 지방의 인구 이동은 12년 만에 도쿄 전입 초과로 돌아서면서 도쿄의 인구는 2001년 1,200만 명, 2010년 1,300만 명을 돌파했다.

2011년 3월에 발생한 동일본 대지진은 도쿄에도 큰 영향을 미쳤다. 도쿄는 동일본 대지진의 경험을 교훈 삼아 위기관리체제 강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013년 9월 도쿄는 2번째 올림픽 개최도시로 선정됐다. 2020년 올림픽을 사상 최고의 대회로 만들고 미래에 가치 있는 유산을 남기기 위해 인프라 정비와 환경대책, 문화진흥 등 하드・소프트 양면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다.

도쿄의 인구는 2020년을 정점으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쿄는 저출산・고령화와 인구감소 등 사회구조 변화를 주시하며 경제적인 풍요로움과 삶의 질이 양립된 모두가 행복을 누릴 수 있는 '세계 최고 도시 도쿄'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긴자 4초메 (1955)
긴자4초메(1955)

긴자 4초메 2012년 런던올림픽 메달리스트 퍼레이드
긴자4초메
2012년 런던올림픽 메달리스트 퍼레이드

 

도쿄의 역사

1603

도쿠가와 이에야스, 에도막부 개창(에도 시대)

1657

에도 대화재(10만 명 이상 사망)

1674

세키 다카카즈, 대수방정식 해법을 정리한 <하쓰비산포> 저술

1718

소방대원조합 설립

1721

인구조사 시작(에도 인구 약 130만 명)

1722

무료 의료시설 '고이시카와 양생소' 개설

1854

미일화친조약 체결(쇄국→개국)

1867

도쿠가와 요시노부, 쇼군직을 사퇴하고 조정에 정권 반납

1868

메이지 신정부 수립
에도를 도쿄로 개칭, 도쿄부 설치(메이지 시대) 립

1872

신바시~요코하마 간 철도 개통

1877

우에노 공원에서 제1회 산업박람회 개최

1879

제1회 도쿄 부회의 개최

1882

일본 최초 동물원 개장(우에노)

1885

각제 채용─초대 수상・이토 히로부미

1888

시제・정촌제 공포

1889

대일본제국헌법 발포
도쿄시 탄생・15구

1893

3다마 지역을 가나가와현에서 도쿄부로 편입

1894

도쿄 부청사 준공(마루노우치)
청일 전쟁(~1895)

1904

러일 전쟁(~1905)

1914

제1차 세계대전(~1918)
빨간 벽돌과 뾰족한 지붕의 도쿄역 완성

1920

국제연맹 설립에 참가
첫 인구조사(369만 9,428명)-도쿄 인구 급증

1923

간토대지진
14만 명 사망・실종, 30만 가옥 소실

1925

보통선거제도 성립
라디오 방송 개시

1927

아사쿠사~우에노 간 지하철 개통(일본 최초)

1931

도쿄공항 완성(하네다)

1935

도쿄 상주 인구 636만 명(뉴욕・런던 수준)

1941

도쿄항 개항
태평양전쟁 시작

1943

도제 실시

1945

도쿄 대공습(3월 10일)
태평양전쟁 종결
(인구는 1940년의 절반 수준인 349만 명)

1947

일본국헌법 제정
야스 세이치로, 초대 도쿄 도지사에 취임
일본국헌법에 따른 지방자치제도가 새롭게 출범, 공선제를 통한 첫
도쿄 도지사 탄생
도쿄 23구제 실시

1951

대일 평화조약과 미일 안전보장조약을 체결

1953

TV방송 시작

1956

일본, 국제연합에 가입

1959

아즈마 류타로, 도쿄 도지사에 취임

1962

도쿄도 인구 1,000만 명 돌파, 고도경제성장

1964

도쿄올림픽

1967

미노베 료키치, 도쿄 도지사에 취임

1968

오가사와라 제도 반환

1969

도쿄 공해방지조례 제정

1973

석유파동

1975

구청장 공선 실시

1979

제5회 주요선진7개국 정상회의(도쿄 서미트) 개최
스즈키 슌이치, 도쿄 도지사에 취임

1982

'도쿄 장기계획' 발표

1991

도청사 이전(마루노우치→신주쿠)

1993

레인보우브리지 개통

1995

아오시마 유키오, 도쿄 도지사에 취임

1997

'생활도시 도쿄 구상' 발표

1999

이시하라 신타로, 도쿄 도지사에 취임
'재정재건추진계획' 책정
'디젤차 NO 작전' 발표

2000

청소사업을 특별구로 이관
미야케지마 화산활동으로 섬 전체 피난

2001

아시아대도시 네트워크21 제1회 총회 개최

2003

수도권 디젤차배출규제 시작

2005

'수도대학 도쿄' 개교

2006

'10년 후 도쿄 ~변화하는 도쿄~' 발표

2007

도쿄마라톤 개최
신 공공회계제도에 따른 재무제표를 일본 최초로 공표

2008

C40 기후변동 도쿄회의 개최

2010

하네다공항, 새로운 활주로와 국제선터미널 개시

2011

동일본 대지진 발생
오가사와라 제도, 세계자연유산 등재 결정
'2020년의 도쿄' 발표

2014

마스조에 요이치, 도쿄 도지사에 취임
'도쿄 장기 비전' 발표

2015

수도 고속도로・중앙 순환선 전면 개통

back to top of page